한양대병원 안동현 교수(정신건강의학과)를 중심으로 총 18명의 전문가가 참여한 'DSM-5 기반 아동정신건강 사례 및 치료가이드' 번역서가 발간됐다.

총 3부로 구성됐으며 1부는 '고전적 사례', 2부는 '공존질환을 동반하는 복잡한 사례', 3부는 '해결하기 어려운 사례'를 주제로 기술됐다. 

안 교수는 "아동정신건강 분야의 전문가가 사례를 제시하면서, 각기 다른 2명의 전문가가 정신치료적 관점 및 정신약물학적 관점에서 각각 진단명을 제시하고 진단 개념화 및 치료적 권고를 논의한 내용이다"며 "소아정신 및 정신건강의학 의사, 아동정신병리와 아동심리치료를 교육하고 배우는 사람들에게 유용한 교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원저는 약 30여 사례에 대한 논의에 편집자뿐 아니라 100명이 넘는 아동정신건강 분야의 대표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저작권자 © 메디컬업저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