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라매병원 김병관 원장

서울특별시 보라매병원 현 김병관 원장이 6월 2일부로 제 18대 보라매병원장으로 연임됐다.

김 원장은 2016년 보라매병원 제 17대 원장으로 취임한 이후 서울대병원 의료진의 우수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서울시 공공의료 수준을 한 층 더 발전시켜왔다는 평가받아 왔다.

특히, 지난해 보라매병원은 서울대병원 위·수탁 운영 30주년을 맞아 △ 시립병원 최초 심평원 적정성 평가 14개 항목 전체 1등급 획득 △ 서울시립병원 평가 리더부문 4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 서울시 위 · 수탁계약 5년 연장 △ 시 · 도립병원 최초 폐 이식 성공 △ 2017년 연구비 수주액 100억원 돌파 △ 보라매병원 뉴 비전 선포 등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보이며 국내 대표공공병원으로 자리매김했다. 

김병관 원장은 "보라매병원은 대한민국 공공의료를 선도하는 병원으로 발전해나갈 것"이라고 새로운 비전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안심호흡기전문센터 · 시립병원 최초 암센터 개설 등 첨단 의료 인프라를 구축해 모든 서울시민과 의료취약계층 모두가 믿고 찾을 수 있는 병원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연임에 따른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메디컬업저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