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게이트뉴스에서 인기를 끌었던 '의사들을 위한 알기 쉬운 유전체의학 지상특강'이 '유전체 다가온 미래의학'책으로 나왔다. 

김경철 박사가 지난 6개월 동안 연재했던 글인데, 당시 누적 조회수 13만 건을 돌파할 정도로 인기가 많았던 글이다. 

저자인 김 박사는 연세의대를 졸업한 가정의학 전문의이며 보건학 석사, 노화과학 박사를 거쳐 보스턴 터프츠(Tufts) 대학에서 영양유전학, 후성유전학 등을 공부했다. 

현재 김 박사는 차의대에 재직 중으로 '유전자 검사를 통한 질병 예측과 맞춤치료'를 바탕으로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에 부사장으로도 재직하고 있다.

저자는 메디게이트뉴스에서 연재한 연고를 보완했고, 실제 의료 현장에 접목해 볼 수 있는 트렌드를 담은 3개 챕터를 증보했다. 부록으로 더 깊은 공부를 위한 유전체 전문 용어 해설 및 정보 검색 웹사이트 소개 등도 추가했다.

책에서 의료계와 산업계에 끼치고 있는 유전체 의학의 진행 발전 과정과 미래 의학의 전문 지식을 실제적으로 다루고 있다.

또 유전체의학의 기본 지식부터 플랫폼 소개, 맞춤의료 시대의 도래, 의료와 산업을 바꾸는 정밀의학과 빅데이터, 유전자가위 기술이 가져올 유익, 게놈산업의 발전에 따른 윤리적 이슈 등을 담았다. 
 
이 책은 의료계와 산업계에 끼치고 있는 유전체 의학의 진행 발전 과정과 미래 의학의 전문 지식을 실제적으로 다루었다. 학자이면서 현장 진료를 겸하고 있는 저자의 해박한 경험과 지식이 녹아 있어 의료인들이 흥미롭게 공부할 만한 내용으로 채워져 있다.

<저작권자 © 메디컬업저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