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의료원이 '제2회 HY인당 재생의학 줄기세포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

14일 의과대학 본관 6층 TBL실에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오가노이드', '진광준 Lecture', '유전자 편집'을 주제로 열린다.

'오가노이드'를 주제로 구성된 첫 번째 세션은 이상훈 교수(한양의대 생화학·분자생물학교실)가 좌장을 맡고 △신근유 교수(포스텍)가 '조직 재생과 암 생성의 방광줄기세포(동물에서부터 미니 장기까지)' △유종만 교수(차의대)가 '오가노이드 기술: 현재 기술의 한계와 도전' △구본경 교수(오스트리아 분자생명기술연구소)가 '장 오가노이드에서의 유전자 교정' △이승범 교수(한국원자력의학원)가 '장 오가노이드 활용 방사선 피폭치료제 개발'을 주제로 강의한다. 

'진광준 Lecture'를 주제로 구성된 두 번째 세션은 박훤겸 교수(한양대 구리병원 외과)가 좌장을 맡고 △히데키 다니구치 교수(요코하마대학)가 '유도만능줄기세포 유래 소장기 이식을 이용한 혈관화 및 기능적인 인간 간의 생성'을 주제로 강의한다.

'유전자 편집'을 주제로 구성된 세 번째 세션은 김승현 교수(한양대병원 신경과)가 좌장을 맡고 △배상수 교수(한양대 화학과)가 'CRISPR 를 이용한 유전자 편집과 응용' △김형범 교수(연대의대)가 'CRISPR-Cpf1 과 CRISPR-Cas9 이용한 효율적인 유전자 편집' △이정민 연구소장(툴젠)이 'DGK 유전자 결여를 매개한 CRISPR/Cas9의 인간 T 세포의 비암화 활동성 향상' △성영훈 교수(울산의대)가 'CRISPR-Cas 시스템을 이용한 다양한 마우스 모델의 형성'을 주제로 강의한다.

HY인당 재생의학 줄기세포 연구센터 최동호 센터장(한양대병원 외과)은 "이번 심포지엄은 최근 많은 성과를 내고 있는 오가노이드와 유전자 편집 등을 주제로 준비했다"며 "여러 분야에서 좋은 성과를 보여주고 있는 연구들의 최신 견해를 공유하고 국내외적으로 발전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심포지엄은 관심 있는 누구나 무료로 참석이 가능하며, 자세한 문의는 HY인당 재생의학 줄기세포 연구센터(02-2220-0647)로 연락하면 된다.

<저작권자 © 메디컬업저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