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분당서울대병원 창업보육센터(센터장 허찬영)와 ㈜다래전략사업화센터(대표 배순구)는 7일 의료기기연구개발센터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분당서울대병원 창업보육센터(센터장 허찬영)와 ㈜다래전략사업화센터(대표 배순구)는 지난 7일 헬스케어혁신파크 의료기기연구개발센터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내 최초로 병원이 주도하는 헬스케어 융 · 복합 연구 클러스터로 설립된 분당서울대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는 수요자(의료진)와 공급자(기업)의 연계를 적극적으로 지원해온 데 이어, 금년에는 창업보육센터를 설립하고 MOU 체결 등을 통해 지식재산권 분석은 물론 R&D와 기술사업화, 마케팅까지 헬스케어 기업을 위한 종합 지원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양 기관은 ▲지식재산권 컨설팅 지원 ▲유망기술 발굴 · 평가 · 이전 및 사업화 ▲투자 및 투자연계를 위한 컨설팅 지원 분야에서 협력하게 되며, 헬스케어 분야 신생 업체 발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허찬영 센터장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바이오 분야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가진 많은 혁신기업들을 지원하고, 안정적 창업과 발전을 도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메디컬업저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